토토뉴스.com 북마크 바랍니다. 고모랑 2

고모랑 2

faac3b3c9b01d132beaa1f25354448c4_1549806228_089.png

 

고모랑 2

섹시 0 5 02.23 00:19

심장은 너무너무 두근두근 뛰었고 살짝 입술을 볼에 댈때 은은한 고모의 향기가 너무좋았다 

그 순간 고모가 사실 꺳는데 자는척하면 어쩌지라는 두려움이 번뜩 지나갔지만 

만약 자는척하는거였어도 뽀뽀정도는 귀엽게 애교로 봐줄꺼야라며 자신을 위안했다 

입술에다 뽀뽀하면 내 숨바람이 고모 입술위 인중에 뜨거운바람이 닿아서 꺨까바 못하고 있다가 

10분정도 다시 TV를 보다가 뽀뽀만 해보자라고 생각이되었다 

내가 왜 그랬는지 귀신에 홀렸는지 모르겠지만 그 쓰릴은 정말 엄청났다 

그러나 한단계를 넘기니 용기가 생겼는지 모르겠다 

대담해진거같았고 뽀뽀를 해보자 라고생각이되었다 살짝 입맞춤을 해보았다 물론 숨을 참고 입술만댔다 

숨을 참다가 숨을쉬니 가뜩이나 가슴이 콩닥콩닥 뛰는데 더욱 뛰는거같았다 

쓰릴은 쓰릴대로 있고 소변은 계속매렸고 아무튼 묘한 기분이들었다 

그러다 무슨생각이들었는지 혀로 살짝 고모입술을 핥아보자 해서 살짝 핧는순간 

너 뭐해 라는 음성이들려왔고 

고모가 벌떡 누워있던 쇼파에서 일어났다 너무 당황스러워서 상기된 표정으로 말은 못하고 고개를 떨구고있었다 

상황을 인지한 고모는 일루와 하면서 내 입술에 뽀뽀를 쪽 했고 으그 가서자 하시며 너도 컸다이거냐하시며 등돌아 누우셨다 

혼날줄알았는데 고모입장에선 내가 몸을 만지지않고 뽀뽀만하려했기에 그냥 순수하게 보셨던거같다 

근데 더욱 당황했던건 뽀뽀를 해줬다는점에서 더욱더 당황스러웠고 방에들어가 이런저런생각을 했다 

뭐지 뭐지 하며 설마 고모가 날 좋아하는건가 하고 착각을했다 좋아하긴 조카니까 귀엽게 보셔서 그런거같았다 

잠이들고 12시쯤 고모는 점심을 만드시고 계셨고 잘잤어 라고물으셨다 

나는 미안한 감정떄매 죄송한표정으로 네..라며 말끝을 흐렸고 고모 죄송해요 라고말했다 

고모는 쿨하게 뭐 그럴수있지 남자가 하시면서 너는 연앤안하냐라고 하셨다 

여자한테 관심이없어서요라고 하자 그런데 고모한테 뽀뽀하려고하냐? 라고 반문하며 웃으셨다 

부끄러워서 같이웃다가 사실 너무 이뻐보이셔서요 라고 부끄럽게말했다 

고모는 기분이 좋으셨는지 모르겠지만 말없이 있다가 이것좀먹어봐 하더니 새로만든 반찬 간을 보게하셨다 

그러다 일주일후 대략 알바약속기간은 이제 3주정도 남았던것같다 

비가 내리는 날이었는데 날씨가 후덕지근해서인지 몰라도 고모가 선풍기를 틀고 주무시고계셨는데 

평소보이던 트레이닝핫팬츠는 안보이고 흰색 핑크 줄무니 팬티와 흰티 그리고 핑크색 브레이지어를 입고 주무시고계셨다 

핫팬츠도 꼴리는데 팬티를 봤으니 미치는줄알았다 고모안방에 문이열려있었고 침대에 대자로 누워있는 모습을보니 미칠거같았다 

에라 모르겠다 하고 미쳤는지 샤워를 빠르게하고 팬티만 입은차림으로 고모방에 들어갔다 

알고보니 고모한테서 술냄새가 났는데 술에취하셔서 팬티만입고 주무신거같았다 

술에 약하신편이라 술취해서 주무시면 깊게주무시는것을 2개월동안 알았던 나는 용기가생겼고 팬티위에 음순을 손가락으로 만져보았다 

처음 여자 음순을 만져본 나는 신기했고 팬티위에 얹은 손가락에 온도가 느껴졌는데 보X구멍에서 뜨거운공기가 나오는걸 처음알았다 

핑크색 줄무니 팬티를 살짝 옆으로 재낀후 10분기다리고 보이는 구멍에 손가락을 살며시 넣어보았다 

첫 느낌은 진흙같은 습한곳에 손가락을 넣는 기분이었고 뜨거운 공기와 미끌미끌한 말로표현하기 묘한 기분이었다 

손가락을 넣고 가만히있으면 히터가나오듯 뜨거운공기가 나왔고 떡같이 끈적하면서 미끌미끌한 느낌이 손가락에 묻었었다 

나에 꼬츄는 충분히 부풀어올랐고 용기가생겨 팬티를 살며시 내렸다 

발목까지 내린후 10분감상하다 팬티를 다벗겨버렸다 그전에 다리는 대자로 있었던터라 

팬티를 벗기려 다리를 모으고 벗긴후 다시 감상하기위해 다리를 벌렸다 다리를 벌리게하다보니 

더 꼴려서 개구리가 다리벌리는 자세로 다리모양을 조금씩 만들었다 이보다 더욱 꼴리고 야한 자세는 없어보이는거같았다 

검은색 털이 음순에 나있고 전복과같이 생긴 모양의 죠리퐁모양의 음순이 나를 바라보고있는거같았다 

그리고 나서 나도 팬티를 벗은후 발기된 ㅈㅈ를 어찌할바를 모르며 일단 고모위로 올라갔다 

고모위에서 고양이자세로 넣고싶다 넣으면 어떤기분일까라는 망설임을 가졌고 꼬튜에선 이미 쿠퍼액이 나오고있었다 

넣는 예행연습을 2번정도 상상을하고 이러면안되는대라는 갈등을 여러번하다 

고모도 좋아할지도몰라 라는 생각을하며 살며시 내 꼬튜를 고모에 음순에 도킹을하려 가져다댄후 

야동에서 보던대로 내 꼬츄를 잡고 음부에 조준을한후 서서히 밀어넣었다 

밀어넣을때 그 쾌감은 갯벌에 장화를신고 갯벌을 밟을때 빨려들어가는것처럼 미끄덩하면서 들어가는대 

ㅂㅈ살이 내꼬츄를 감싸는 그 쾌감은 ㅂㅈ가 내꼬츄를 사랑하는거같은 기분이었다 

꼬츄랑 ㅂㅈ랑 키스하는기분이었다 그렇게 삽임후 서서히 움직여봤다 말할수없는 캐감에 그냥 고모를 꺠워서 ㅅㅅ를하고싶었다 

하지만 그럴깡은없고 최대한 들키지않게 본능에 충실히 부드럽게 움직였다 그런데 고모가 꺴다 

나는 고모가 꺤것도 모르고 내꼬츄랑 ㅂㅈ를 비벼지는 광경을보면서고개를 숙이고 집중하고있는데 

인기척이 느껴져 고개를든 순간 고모의 벙찐표정과 당황한 내얼굴이 마주쳤다 

나도모르게 고모 죄송해요하며 ㅂㄱ된채로 고모를 안았다 

그러면서 고모 잠시만요 잠시만요 라고 말을 계속했고 고모는 침착하려 애쓰며 내말을 들어줄려고 하셨다 

너무당황스러운 나머지 임기응변으로 저 사실 고모 너무너무 사랑해요 라고말했다 눈믈은 안나오지만 너무애타는 마음으로 울듯이 말했는데 

고모 이러는거 안되는거 아는데 저도모르게 남자라서 그런지 자제가안되었어요 

고모 사랑해요 하고 대답을 기다리고있었고 고모는 최대한 침착한 어조로 일단 뺴 라고하셨다 

나는 뺴고 무릅꿇은상태로있었는데 일단팬티입어라고하셨다 

안에다 쌋어? 라고하시길래 아니요 이제막... 너 고모가 불쌍하지도않니? 죄송해요 

어쩌려고 그러냐 OO아 이러면안되 고모가 널 얼마나 이뻐했는데 

정말 저도모르게 충동적으로 죄송해요 사실 제나이면 재 또래애들은 돈주고 안마방이나 어플로 만나서 하기도하는데 

저는 재 형편에 그런건 사치라고생각했어요 그래서 참고 성욕같은것을 사실 ㅈㅇ로 해결하다가 

저도모르게 충동적으로 그랬어요 정말죄송해요 

이런 저런애기를 1시간동안 한후 고모가 화가좀누그러졌는지 고모가 이런저런 여자와 남자에관계에대해 말씀해주시고 

질문을하나했다 고모는 고모부애기꺼내서 죄송한데 외롭지 않으세요? 

왜 안외롭겠니 고모도 여잔데 그래도 니 고모부 생각하며 다른남자안만나고 

OO(사촌동생이름)이 열심히 키우는게 하늘에있는 니고모부에대한 보답이라 생각하고 살아왔는데 

어떻게 너가 그럴수가있니 그런 애타는 심정을 들은후 정말 죄송한생각이들었고 죽을죄를 지었다라고 용서를 빌었다 

그리고나선 고모는 앞으로 어떻게 또 그렇게 성욕이올라오면 그렇게 여자덮치고할꺼야 라는질문에 

다시는 그러지않겠다고 말했고 반대로 고모는 그럼 내가 안마방이나 돈을주고 여자랑하는건 괜찮나요 라고묻자 

아무리 요즘남자들이 다그런다고하지만 니형편에 그런데가는게 말이되니라고 하셨다 그래서 나는 시무룩한 표정으로 있었고 

고모는 내가 안되어보였는지 편의점가서 콘돔을 사오라하셨다 나는 눈치를 챘으면서도 조용히 콘돔을 사러 밖에나가면서 

설마 고모가 진짜로 한번 해줄려고하나? 라는 생각에 혼란스러움과동시에 빠르게 뛰어가 사왔다 

빨리도 사왔내 ...  너 고모가 너 조카로써 사랑하는거알지? 네 다른 사람이었으면 그냥안넘어갈문제야 

네 죄송해요 여자한테는 강제로하는게아니라 허락을 받고 동의를 구하고 서로합의하에 사랑하는거야 알겠지? 다신그러면안된다? 

네 콘돔껴 네? 

못해봤다매 돈주고할바에 이왕이렇게된거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경험하게해줄테니까 너정말 목숨걸고 비밀지킬수있어? 

라고 물으셨다 갑자기 있던 용기는 다사라지고 고모의 질문이 진심인걸 안 나는 두려웠지만 모험을 하기로했다 고개를 끄덕였고 

콘돔을낀후 고모가 이리와 라고하셨다 

 

Comments